-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골프란 넓은 대지에서 클럽(club)으로 볼을 쳐서 구멍 hole, 혹은 cup에 들어가게 하는 게임이다. 승부는 볼을 친 횟수로 결정하며 횟수가 적은 사람일수록 잘하는 사람이다.
이처럼 단순한 게임임에도 불구하고 골프 인구는 우리 나라 뿐아니라 전세계적으로도 매년 증가일로에 있다. 이제 골프는 세계의 모든 장소에서 즐기는 스포츠가 되었다. 이처럼 사람을 매료시키는 골프의 특징은 다음 4가지로 집약할 수 있다.

나이, 체력, 기술의 차이에 관계없이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평생 스포츠이다.

변화가 풍부한 자연 속에서 하얀 볼을 날리면서 코스를 걸어서 도는 골프는 건강에 정신적,
  육체적으로 도움을 주는 스포츠이다.

날씨, 지형, 몸의 컨디션 등 예견하지 않은 모든 조건을 하나하나 자신의 힘으로 극복해가는
  스포츠이고 판단력과 인내력을 기른다.

규칙이 에티켓에서 시작하고, 자기 자신이 심판의 역할을 하는 유일한 스포츠이다.

널찍한 코스에서 플레이하는 상쾌함, 볼을 날리는 통쾌함, 그리고 서로 스코어를 다투는 스릴이 있는 게임 전개 등 골프의 즐거움을 만끽하기 위해서는 우선 골프에 관한 기본적인 지식과 이상적인 스윙 등 기초적인 기술을 익혀야 한다. 골프게임의 통쾌함은 등산과 마찬가지로 자연과 싸우는 것에 있다. 골프 코스는 가능한 지형의 자연적 조건을 살려서 설계되었다. 일반적이 18홀 규모의 골프장은 25~35만평의 대지 위에 산, 계곡, 연못 등이 교묘하게 배치되어 마치 자연 공원과 같다.

그러나 훌륭한 경관도 일단 플레이를 시작하면 그들은 곧 골퍼의 앞길을 저지하는 장애물로 변해버린다. 벙커, 워터 해저드, 골짜기, 숲 등 자연의 장애물을 극복해가는 과정에서 추측하기 어려운 긴장과 모험이 있다. 골퍼는 바람이나 비 등의 자연 현상에도 도전해야 한다. 마찬가지로 홀에서도 풍향이 변하는 대로 완전히 다른 작전을 세워야한다. 즉, 골프는 생애를 통해 두번다시 같은 상황과 마주칠 수 없다고 말할 정도로 변화와 내용이 풍부한 게임인 것이다. 그리고 차례로 일어나는 예기치 못한 사건을 스스로의 힘으로 극복해가야 한다. 그 점에서 골프 게임은 인생의 축도 (縮圖) 에 비유된다.

우리에게 친근한 자연 현상과 지형적 상황에 도전하는 골퍼는 안정된 기본 스윙과 몇 가지의 응용 퍼팅을 익히지 않으면, 끝없는 혼란으로 갈피를 잡을 수 없게 되어버린다. 확실한 지식과 기본 기술이 필요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골프란 나이, 체력, 기술의 차이에 관계없이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평생 스포츠이다. 골프를 또다른 각도에서 이해하려면 글자 하나 하나를 해석하는 방법을 쓰면 된다. 골프를 나타내는 영문은 'GOLF' 다. "G"는 green(잔디)을 나타내고, "O"는 oxygen(산소)을 나타낸다. 또한 "L"은 light(햇볕)를, "F"는 foot(발, 걸음)을 의미한다. 결국, 골프란 '잔디 위에서 햇볕을 받아가며 좋은 공기를 마시는 가운데 걷는' 스포츠인 것이다.


골프장의 부지면적은 체육시설의 설치ㆍ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9조에 의거하여 아래와같은 면적을 초과 할 수 없으며 골프코스와 클럽하우스, 연습장 등 부대시설을 포함해서 통상 골프코스 또는 골프장이라고 부른다.

◈코스에 대한 면적기준
6홀미만의 골프장 6만제곱미터의 면적에 3홀을 초과하는 1홀마다 1만 3천제곱
미터의 면적을 추가한 면적
6홀이상 9홀미만의 골프장 34만제곱미터의 면적에 6홀을 초과하는 1홀마다1만5천제곱
미터를 추가한 면적
9홀이상 18홀미만의 골프장 50만 제곱미터의 면적에 9홀을 초과하는 1홀마다 2만제곱
미터를 추가한 면적
18홀이상의 골프장 108만제곱미터의 면적에 18홀을 초과하는 9홀마다 46만8천
제곱미터의 면적을 추가한 면적

골프장의 종류
프라이비트클럽
회원이 회원을 위하여 클럽을 설립하고 회원과 그 동반 손님으로 운영하는 골프장
멤버쉽클럽
회원이 회원을 위하여 클럽을 설립하고 회원 및 비회원들로 운영하는 골프장(우리의 경우는 골프장 가입시 일정액을 지불하고 회원에 가입하는 예탁금제 형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세미퍼블릭클럽
기업이 회원이 낸 자금으로 코스를 건설하고 회원과 방문객의 수입으로 운영
퍼블릭클럽
기업이 자기 자본으로 코스를 건설하고 방문객의 수입으로 경영하는 골프장

◈ 골프코스의 종류
챔피언 코스(Champion Course)
챔피언쉽 시합개최가 가능한 시설, 즉 연습장이 있고 갤러리 및 경기개최에 대응할 수 있는 시설이 있고 근대 골프기술을 겨루는 내용으로 건설된 코스(토너먼트 코스)로 18홀 길이가 얼마전까지는 6500야드 이상이 권장되어 왔으나 오늘날은 6800야드 이상으로 요구되고 있다.
레귤러 코스(Regular Course)
근대 골프의 기술을 겨루는 내용의 코스이지만 대규모 경기에 대응할 수 없는 시설의 코스
이그젝티브 코스(Executive Course)
6000m이하의 거리로 내용이 빈약하고 단지 골프를 즐기고 연습하는 코스로 파는 72이하로 60정도까지이고 연습시설도 완비하지 못한 코스로 오늘날 외국에서는 이런 코스가 증가일로에 있고, 거의 3,000~4,000야드의 18홀 코스로 홀 대부분이 파3이고 파4가 4~6개 섞여있다.

◈ 골프장의 형태
임간(林間)
하나하나의 홀이 나무나 숲으로 격리된 평탄한 코스
구릉(丘陵)
깍지 않고 자연의 구릉지에 건설한 코스
산악(山岳)
최근 대부분의 코스로서 용지확보를 위하여 될 수 있는 한 산의 평탄한 부분에 설계하여 건설한 코스. 전체적으로 기복이 있어 홀의 폭도 좁게 되어 있음.
하천부지(河川敷地)
큰 강 또는 하천의 내륙부에 건설되고 수목이 없고 평탄한 코스.
시사이드(sea side)
해변을 따라서 건설된 자연의 아름다움을 살린 코스. 바람의 영향을 많이 받으므로 어려운 코스가 많다.

- 위의 통상코스외에 리조트 코스라고 하는 대도시에서 떨어진 관광시설의 일부로 되어있는 것이 있다. 숙박시설도 있고 테니스, 승마, 겨울엔 스키도 즐길 수 있다.

◈ 클럽의 호칭
컨트리 클럽
클럽에서의 모든 생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골프코스, 테니스, 수영장 등이 있고 파티, 기타 사교성이 강한 클럽으로 회원중심의 폐쇄적 경향의 클럽
골프클럽
스포츠로서의 골프코스가 중심이고 부대시설이 다소 있을수도 있으나 스포츠 클럽적인 성격이 강한 클럽으로 회원제이긴 하나 그다지 폐쇄적은 아니다 (일본에서는 세미퍼블릭의 레귤러 골프클럽도 있음)

코스는 18홀을 1단위로 구성
골프 코스는 보통 18홀을 1단위로 하며, 18홀 플레이하는 것을 1라운드라고 한다. 18홀에는 1번에서 18번까지 홀 번호가 붙어 있고, 1번부터 9번까지를 '아웃(Out)', 10번에서 18번까지를 '인(In)'이라고 한다. 여기서 '아웃'은 클럽하우스를 중심으로 코스로 나간다는 'Going Out'이라는 뜻이고, '인'은 코스에서 클럽 하우스로 들어온다는 'Comming In'이라는 뜻에서 비롯된 말이다. 또 18홀을 반으로 나누어 9홀씩을 '아웃 인', 혹은 '하프'라고도 한다. 골프 코스에 따라서 27홀 혹은 36홀 이상인 코스가 있는 곳도 있다.

1홀은 4개의 구역으로 구성

골프 코스는 18홀을 한 단위로, 하나의 홀은 4개의 구역인 티잉 그라운드(Teeing Ground), 스루 더 그린(Through the Green), 해저드(Hazard), 그린(Green)으로 구성되어 있다.
티잉그라운드 : 각 홀의 제1타를 치기 위해 정지된 지역

스루 더 그린 : 티잉 그라운드,해저드 및 그린을 제외한 코스내의 모든 지역을 말한다.

그 린 : 잔디가 짧게 깎이고 퍼팅을 위하여 특별히 정비된 장소 (20야드 이내)

해저드 : 벙커나 바다, 연못, 개울, 등의 워터 해저드를 포함한 장애물


홀의 구성
홀이란 티에서 시작하여 홀의 밖으로 나올 때까지의 한 경기구역으로 각 홀은 제1타를 시작하는 지점인 티와 골프공이 통과하는 페어웨이, 종점인 그린 그리고 기타 여러가지 부대시설로 되어 있다.
홀은 백티(back tee)의 중심에서 페어웨이의 중심을 지나 그린의 중심까지의 직선거리의 장단(長短)에 따라 파(pa